인사말About Us

꿈을 실현해 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미래교육연구소입니다.

공지사항

HOME > About Us > 공지사항

free_board_view
제 목 미국 대학 상위 20곳 중 19곳, 연간 학비 7400만원 이상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2-11-30 조회수 20

 


프린스턴대, 연소득 10만달러 미만 학생 학비 무료 결정

미국 상위 20위 내 대학에 입학하려면 연간 학비가 적어도 5만5000달러(원달러 환율 1350원 기준 7400만원) 이상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주 중앙일보가 12일 US뉴스&월드리포트 자료를 인용, 보도한 바에 따르면 ‘2022~2023학년도 미국내 최우수 종합대학 순위’ 중 상위 대학 20곳 가운데 19곳은 1년 학비가 5만5000달러를 넘어섰다.

20위권 대학 중 학비가 가장 많이 드는 대학은 컬럼비아대로, 연간 학비가 6만5524달러에 달했다. 브라운대(6만5146달러), 노스웨스턴대(6만3468달러) 등도 학비가 높은 대학으로 꼽혔다. 컬럼비아대 학비를 한화로 계산하면 8845만원이다.

전체 대학 랭킹 1~3위를 차지한 프린스턴대,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 하버드·스탠퍼드·예일대(공동 3위) 중에서는 예일대 등록금이 가장 비쌌다. 예일대 1년 등록금은 6만2250달러로, 기숙사 비용 등을 모두 포함하면 한 해 비용은 8만 달러를 넘어서는 수준이다.

이번 대학 순위와 등록금 순위는 조 바이든 대통령이 1인당 최대 2만 달러 규모의 학자금 대출 탕감 계획을 발표한 지 몇 주만에 발표된 것이다. 최근 물가가 급등하면서 학자금 대출 부담이 크다는 지적이 나오는 가운데 각 학교들도 기부금을 활용해 비용을 줄여주려 노력하고 있다. 프린스턴대는 최근 가족 소득이 10만 달러 미만인 학생에 대해 등록금과 기숙사비를 전액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프린스턴대는 당초 소득 6만5000달러 이하 학생의 학비를 전액 지원했는데 그 대상을 확대한 것이다. 또 소득이 10만 달러를 넘더라도 30만달러까지는 소득 수준에 따라 학비를 차등 지원하기로 했다. <미래교육연구소장 이강렬 박사> 



출처: 미래교육연구소 블로그 http://blog.naver.com/josephlee54

 

첨부파일
이전글 스탠퍼드 대학의 가장 유명한 전공 10개
다음글 프린스턴 대학, 연 소득 10만달러 미만 가정 학생 전액 무료

상담신청:1577-6683

오시는 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