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말About Us

꿈을 실현해 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미래교육연구소입니다.

공지사항

HOME > About Us > 공지사항

free_board_view
제 목 하버드-브라운-미시간-UC 버클리 大 학생 전공 선택 비교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9-11-29 조회수 17

 




하버드, 브라운 대학 경제학 전공자 가장 많아

미시간대 공학, UC 버클리 사회과학 분야 우세



 


필자가 미래교육연구소에서 학부모를 대상으로 해외 유학 상담을 하다 보면 자녀의 진로를 놓고 고민을 하는 분들이 많다. 어느 대학을 지원할 것인가와 함께 무엇을 전공할 것인가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한다. 어떤 전공을 선택해야 졸업 후 취업이 잘 되나? 어떤 전공을 선택해야 미국에서 취업이 가능한가? 어떤 전공을 선택해야 연봉을 많이 받나? 학부모들은 이런 문제로 고민에 고민을 거듭하나 시원한 해답을 얻기는 쉽지 않다.

일반적으로 취업이 잘 되는 전공, 연봉이 높은 전공이 내 아이에게 꼭 맞는다고 말할 수 없다. 그것은 각 개인의 특성과 적성에 맞춰야 하기 때문이다.

이번 글에서는 아이비리그 2곳과 명문 주립대학 2곳의 학부생들이 어떤 전공을 선택해 공부하고 있는지 살펴본다. 이것은 미국 컬리지 팩츄얼(Collegefatual)이 내놓은 2016-17년 각 대학의 졸업생들이 받은 학위를 바탕으로한 전공 통계를 참고로 한 것이다.


■ 하버드 대학

하버드 대학의 학부 학생수는 6700여명이고 한 학년의 학생수는 1600여명이다. 이 학생들이 많이 선택하는 5대 전공은 다음과 같다.

▶Economics 338명 ▶ Computer Science 230 명 ▶ History 170명 ▶political Science 165명 ▶General Social Science 160명.

경제학 분야를 공부하는 학생들이 가장 많고, 이어 컴퓨터 사이언스다. 하버드 대학의 경우 공대가 개설된 지 얼마 안된다. 그래서 그런지 공학 전공자 수는 많지 않다.

세부 전공별 학생 수를 다시 보면 다음과 같다. ▶Biological &Biomedical Science 230명 ▶윤리, 문화, 성 분야 전공 128명 ▶Computer Science 230명 ▶Math &통계 227명 ▶Social Science 749명 ▶심리학 157명 ▶예술대 107명 ▶역사 170명 ▶보건 분야 107명 등이다.

하버드 대학은 역시 인문 사회계열 전공자들이 많다.

 

■ 브라운 대학

브라운 대학은 아이비리그 대학 가운데 하나로 전체 학생수는 6900여명이다. 브라운 대학 학부 학생이 가장 많이 선택한 전공은 경제학으로 150명이 이 전공을 선택했다. 컴퓨터 사이언스가 144명으로 그 다음이다. 이어 ▶응용수학 138명, ▶생물학 102명, 마지막으로 ▶엔지니어링이 100명이다.

분야별로 전공을 보면 다음과 같다. ▶Biological & Biomedical Science 196명 ▶컴퓨터 사이언스 162명 ▶엔지니어링 130명 ▶수학 통계 159명 ▶사회과학 분야 351명 ▶예술 분야 66명 ▶심리학 55명 ▶영어영문학 96명 등이다. 브라운 대학을 보면 이공계 전공자가 사회분야 전공자보다 많다. 하버드와 다른 점이다.

 

■미시간 대학

미시간 대학은 주립대학 가운데 정점에 있는 대학이다. 학생수가 2만 8900여명인 대형 대학이다. 이 대학은 대형 대학 답게 다양한 전공을 개설하고 있다. 미시간 대학에서 학생들이 가장 많이 공부하는 전공은 엔지니어링이다. 1209명이 전공을 공부하고 있다. 그 다음이 소셜 사이언스 924명, 심리학 765명이다. 이어 Biological & Biomedical이 709명, 컴퓨터 사이언스가 649명이다.

 

 UC 버클리

UC 버클리의 전체 학생수는 2만 7400여명이다. UC 버클리는 미시간 대학과 함께 주립대학 가운데 가장 우수한 학생들이 모이는 대학이다. 이 대학은 퍼블릭 아이비 가운데 하나다. 이 대학에서 가장 많은 학생이 선택하는 전공은 소셜 사이언스로 1664명이 공부를 하고 있다. UC 버클리 하면 공대를 연상할 정도로 공대가 강한 것으로 알려져 있으나 전공자 수로는 사회과학 분야가 1위다. 이어 Biological & Biomedical이 945명, 엔지니어링이 929명이다. 컴퓨터 사이언스가 556명이다. 영어 및 영문학이 334명이다.

소개한 4개 대학을 보면 하버드와 브라운 대학에서 가장 많이 하는 전공 1위는 경제학이고 미시간 대학은 엔지니어링, UC 버클리는 소셜 사이언스다. 공대가 강한 쪽은 역시 미시간 대학이다.

4개 대학을 비교해 보면 역시 유학생들이 전공해야 할 분야는 이공계(STEM- Science, Technology, Engineering, Math)라는 것이 보인다. 그 가운데 어떤 것을 전공해야 할 것인가는 개개인에 따라 다르다.

그렇다면 내 아이에게 맞는 전공을 어떻게 찾고 선택할 것인가? 이를 찾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다. 진로 적성검사를 할 수도 있고, 아이가 좋아하고 잘하는 과목을 중심으로 찾는 방법도 있다. 자녀의 전공 선택은 대체적으로 부모님의 영향을 많이 받는다. 대학 입학 시 선택한 전공을 4년 내내 해야 하는 한국과 달리 미국 대학들은 입학할 때 전공을 정할 수도 있고, 미선택으로 남겨둘 수도 있다. 또한 대학에 진학을 해서 전공을 바꾸기도 용이하다. 전공 선택은 대학 선택보다 더 중요할 수 있다. 인생의 진로가 결정되기 때문이다. <미래교육연구소장 이강렬 박사>

 

 

 


 

첨부파일
이전글 <미국 음대 장학금> 미국 음대, 장학금 받고 갈 수 있나요?
다음글 미국 대학에 다 떨어졌다면 ... 네덜란드 대학으로 가라

상담신청:1577-6683

오시는 길 바로가기